LOGO

돋보기

‘수험생 기억력 개선, 피로회복’ 등 허위·과대광고 적발 (2020-11-26)

식약처, 판매 사이트 282곳 차단…50곳 행정처분 요청

▷ 허위·과대광고 위반 사례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기억력 개선’이나 ‘피로회복’ 등을 앞세워 허위·과대 광고를 한 식품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 이하 식약처)는 다가오는 대학수학능력시험에 학부모와 수험생의 불안심리 등을 이용해 일반식품에 ‘수험생 기억력 개선, 피로회복’ 등을 표방한 허위·과대광고 282건을 적발, 해당 판매 누리집(사이트)을 차단·삭제하고, 이중 고의·상습업체 50곳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등 강력 제재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수험생’, ’총명탕‘ 관련 제품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지난 11월부터 1,356개 식품 판매 사이트를 대상으로 부당 광고 여부를 점검했다.


적발된 광고 중에는 ‘면역기능 강화’, ‘기억력개선’, ‘항산화’, ‘피로회복’ 등 건강기능식품으로 오인·혼동할 수 있는 광고가 135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건강기능식품 중 해당 제품이 인정받지 않은 ‘지구력’ 등 기능성 내용을 표방하여 사실과 다르게 거짓·과장 광고(75건), ‘총명탕’, ‘총명차’ 등 의약품 오인·혼동 광고(57건), ‘흑삼, 레시틴, 알부민’ 등 원재료가 면역력 증강, 항산화 등 각종 신체 질환에 효능‧효과 등 소비자 기만 및 질병 예방·치료 표방 광고(15건)등 이었다.


식약처 관계자는 “수능마케팅 행위 등 온라인상 국민 관심이 높은 제품에 대해 부당한 광고 행위 등을 지속 점검해 소비자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일반식품의 ‘기억력 개선’ 등을 표방하는 부당한 광고에 현혹되지 말고, 영양분이 균형 잡힌 음식 섭취 및 규칙적 생활 습관이 수험생에는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김정은 기자mknews@mknews.co.kr

※ 저작권자 ⓒ 한국마케팅신문.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HOT NEWS 더보기

마케팅신문
다이렉트셀링

오늘의 날씨 및 환율

booked.net
+27
°
C
+27°
+22°
서울특별시
목요일, 10
7일 예보 보기
사진